메피스토리

MaFi Story

강아지를 물어뜯고 학대하는 여성

"내 개니깐 참견 말고 꺼져"



안녕하세요~

유튜버 메피 입니다.



최근 한 여성의 행동이 네티즌들에게 비난받고 있다고 합니다.



지난 5일 유튜브에 하나의 영상이 업로드되었는데 영상 속에는 당시 캐나다 토론토에서 운행 중이던 전철 안에 한 여성이 강아지를 안고 의자에 앉아있었으며 그녀는 입속에 있는 무언가를 손으로 빼내려고 하는 행동을 하고 있었는데 그녀의 입에는 무엇이 있었길래 저런 행동을 하고 있었을까요?


사실 그녀의 입속에 있는 것은 함께 있는 강아지의 털이었는데 그녀는 가만히 있는 강아지의 머리채를 손으로 잡고 "멈춰"라고 말하며 입으로 강아지를 무는 행동을 하는 과정에서 그녀의 입에 털이 들어간 것이었고 강아지가 무서워 벌벌 떨고 있는 상황에도 손바닥으로 강아지의 머리를 쌔게 때리면서 또 머리채를 잡는 등 강아지를 학대하는 행동을 반복적으로 보여줬습니다.



겁에 질린 강아지는 그녀로부터 도망치려고 하자 그녀는 강아지의 줄을 무자비하게 잡아당겼는데 결국 이 모습을 본 한 남성이 그녀에게 다가가 "강아지를 그만 때리는 것이 좋겠다"고 말을 건넸습니다.


하지만 그녀는 "네가 뭔데 참견이냐?" "꺼져라, 남의 일에 끼어들지 마라"며 남성에게 대응했다고 합니다.


영상은 여기에서 마무리되었는데 영상을 올린 사람은 "나중에 직원들이 와서 여자를 데려갔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두려움에 떨고 있는 강아지를 저렇게 학대하고 있다며 분노하고 있는데 정말 할 말이 없네요... 똑같이 당해봐야 정신을 차리지



다른 이야기가 궁금하시면

튜브에 '메피스토리'를 검색해 주세요.


재밌게 보셨다면

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세요~


http://mafi.co.kr/45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