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피스토리

MaFi Story

원피스가 실제로 존재한다.

"나라에 숨겨진 보물을 찾아라!"

10,000,000,000,000,000원 가치의 보물!


안녕하세요~

유튜버 메피 입니다.



원피스에 등장하는 골드로저의 명대사를 기억하시나요?



"내 보물 말이냐? 찾아보아라 이 세상의 전부를 그곳에 두고 왔다"


만화에서만 등장할 것 같은 이 상황이 실제로 존재했었다고 합니다.


과거 필리핀의 전 대통령이었던 마르코스는 국민들에게 "나라에 숨겨진 보물을 찾아라!"라고 말하며 명령을 내렸는데 대통령이 찾고 있던 보물은 '야마시타 보물'로 일본이 숨겨둔 보물이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일본은 왜 보물을 필리핀에 숨겨두었던 것일까요?


사건은 지난 2차 세계 대전에 발생했습니다.


당시 일본은 미국에 의해 크게 패배한 뒤 그동안 약탈했던 보물들을 빼앗길 위기에 놓였는데 약탈한 보물을 어떻게든 가지고 싶던 일본은 결국 필리핀에 숨기기로 했습니다.



당시 필리핀은 일본의 식민지이기도 했지만 일본 정부는 일본이 패전하더라도 필리핀만큼은 영원히 점령할 것이라 생각했고 필리핀 노동자들을 이용해 필리핀 각 지역에 보물들을 모두 숨겼는데 보물의 정보를 숨기기 위해 노동자들을 모두 생매장시키는 악랄함도 보여주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일본의 예상과는 달리 일본이 패전당한 뒤 필리핀은 독립하게 되었고 결국 일본은 보물을 찾지도 못한 채 돌아가게 되었는데 필리핀 전역에는 약 175개의 보물이 숨겨져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이 사실을 필리핀의 전 대통령이었던 마르코스가 알게 되었는데 마르코스는 수소문 끝에 노동자 중 유일하게 생존한 '벤 발모레즈'를 찾아냈고 그와 함께 필리핀에 숨겨진 보물들을 찾기 시작했습니다.


당시 마르코스가 찾은 보물들 중 한 장소에서만 발견된 보물의 가치는 무려 1,700억원이었는데 그가 찾은 모든 보물의 가치는 약 8조원으로 추정된다고 합니다.


하지만 마르코스가 찾은 보물은 야마시타 보물 중 극히 일부였는데 전문가들이 추정한 결과 아직까지 발견도지 않은 보물의 가치는 약 1경원이라고 합니다.


1경원이라 하면 10,000,000,000,000,000원이라고 하는데 와... 0이 도대체 몇 개야...



다른 이야기가 궁금하시면

튜브에 '메피스토리'를 검색해 주세요.


재밌게 보셨다면

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세요~


http://mafi.co.kr/50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