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피스토리

MaFi Story

공원에서 산책중이던 반려견에게 발생한

끔찍한 사고


안녕하세요~

유튜버 메피 입니다.



얼마 전 자신의 소중한 반려견을 잃게 된 여성이 더 이상 같은 피해가 발생하지 않길 바란다며 자신의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그녀는 자신의 반려견 3마리를 데리고 한강공원으로 산책을 나갔고 당시 눈이 보이지 않던 말티즈 '보리'는 그녀의 품에 안겨 산책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산책을 마친 여성은 집으로 돌아가기 위해 공원 주차장으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었는데 그녀의 품에 안겨있던 보리가 소변이 마려운지 계속 낑낑거리는 바람에 소변을 볼 수 있도록 바닥에 잠시 내려줬다고 합니다.


앞이 보이지 않던 보리는 청각과 후각에 의지한 채 소변을 보기 위해 잔디밭으로 들어갔는데 그 순간 갑자기 대형견 골든 리트리버 한 마리가 보리에게 달려가더니 목덜미를 물어버렸고 깜짝 놀란 그녀는 보리에게 달려가 골든 리트리버에게서 보리를 빼내려고 노력했는데 그럴수록 대형견은 보리를 더욱 세게 물기 시작했으며 그사이 또 다른 골든 리트리버가 달려와 보리의 뒷다리까지 물어뜯었다고 합니다.


그녀는 간신히 대형견으로부터 보리를 떼어놨지만 보리는 이미 심각한 상태였는데 온몸에는 구멍이 났고 뒷다리 가죽은 다 벗겨졌으며 엄청난 양의 피를 흘리고 있었다고 합니다.


보리는 동물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를 받았지만 심각한 부상으로 결국 새벽에 사망하게 되었는데 보리의 죽음에는 대형견 주인의 무책임한 행동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당시 골든 리트리버의 주인은 3마리의 대형견을 목줄도 하지 않은 채 잔디밭에 풀어놨고 보리를 물어버리는 끔찍한 사고가 일어났을 때도 멀리서 자신의 대형견을 부르기만 했을 뿐 통제하거나 나서서 말리지도 않았다고 합니다.


또 사건 이후에도 제대로 된 사과조차 하지 않고 있어 그녀를 화나게 만들었는데 카톡으로 의무적인 사과만 했을 뿐 보리의 상태는 물어보지도 않았으며 문제가 있으면 법적으로 알아서 해결하라는 등 무책임한 태도를 보였다고 합니다.


하지만 그녀는 반려견에 대해서 법으로 할 수 있는게 별로 없다는 현실을 알고 있었는데 목줄을 하지 않았을 경우 과태료는 50만원 이하이며 또 목줄을 하지 않은 반려견이 타인을 공격해 상해를 입혀도 5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는 등 비교적 가벼운 처벌을 받게 되는데 그녀는 대형견 주인을 처벌할 수 있는 마땅한 방법이 없어 이 사실을 널리 알려 2차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보리가 대형견에게 물리게 된 사고를 자신이 보리를 바닥에 내려줬기 때문이라며 자책하고 있다고 하는데 끔찍한 사고로 생을 마감했지만 보리는 그녀에게 받은 사랑을 영원히 기억할 것입니다.


그러니 자책하지 마세요.


다른 이야기가 궁금하시면

튜브에 '메피스토리'를 검색해 주세요.


재밌게 보셨다면

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세요~


http://mafi.co.kr/556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핫이슈

Hot issue

개춘기?!

강아지도 '사춘기'를 겪는다?! 저리가!

혼자있고 싶어!



안녕하세요~

유튜버 메피 입니다.



개춘기?! 강아지도 '사춘기'를 겪는다?!


우리와 함께 동고동락하며 생활하고 있는 반려견 그만큼 우리의 생활 모습을 반려견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는데요


강아지들도 우리 인간처럼 사춘기를 겪는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나요?


안 그러던 아이가 갑자기 마치 '중2병'에 걸린 것처럼 토라진 모습을 보이곤 하는데 24시간을 함께 붙어있으려고 하던 강아지가 혼자 있으려 하거나 산책하다가도 부르면 오지 않고 도망가거나 대소변을 잘 가리던 강아지가 마치 투정 부리듯 아무 곳에나 쉬를 한다면 사춘기가 온 것이라고 하며 사람들이 겪는 사춘기가 14~16세에 온다면 강아지들은 1~2살 사이에 사춘기가 온다고 합니다.



물론 사춘기를 겪지 않는 사람이 있듯이 강아지들도 꼭 사춘기가 오는것은 아니래요 ^^ 이 시기엔 사람의 사춘기처럼 반항적으로 변해서 말도 잘 안 듣고 고집도 세지면서 독립성이 강해집니다. 그리고 호르몬이 과다 분비되면서 혈기왕성해져 공격적으로 변할 수도 있으며 먹성도 좋아져서 평소보다 더 많이 먹는다고 합니다. 또 이성에 눈을 뜰 시기로 이때부터 성호르몬이 나오면서 교배도 준비해야 합니다.


그러면 사람의 사춘기처럼 강아지의 개춘기에도 여드름이 날까요?



사실 강아지는 여드름은 없지만 '모낭염'이라는 여드름처럼 생긴 것이 발생하는데 모낭염은 피부 속에 있는 모낭이라는 곳에 세균이 감염돼서 발생하는 것으로 강아지들은 평상시에도 모낭염을 겪지만 개춘기 때에는 더 많이 겪을 수 있다고 하니 강아지가 자주 몸을 긁는다면 한번 확인해 주세요.


이처럼 강아지들이 개춘기를 겪는 것은 사람들이 사춘기를 겪는 것과 같이 자연스러운 현상이니 화내지 말고 산책도 자주 시켜주면서 애정으로 잘 돌봐주시길 바랍니다.



다른 이야기가 궁금하시면

튜브에 '메피스토리'를 검색해 주세요.


재밌게 보셨다면

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세요~


http://mafi.co.kr/24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