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피스토리

MaFi Story

SNS에서 화제가 된

초등학생이 만든 시


안녕하세요~

유튜버 메피 입니다.



'첫눈'을 보면 어떤 느낌이 드시나요?



'첫사랑'과 '처음의 순간'이 떠오르며 아름다움과 즐거움 등 행복한 감정이 드시나요?


하지만 이런 아름다운 첫눈을 바라보는 어느 초등학생의 시각은 우리와는 많이 달랐다고 하는데 이 아이는 첫눈을 보고 사회계급을 날카롭게 풍자했다고 하며 게다가 학교 숙제로 10분 동안 급하게 작성한 시라고 합니다.


저도 이 시를 보고 감명받았는데 초등학생이 만든 '첫눈' 지금 확인해 보실까요?



첫눈


첫눈이 내린다


맨 처음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맨 아래 있던 눈


맨 아래에 있던 눈은 떨어진 후에도 맨 아래


눈이 되지 못하고 땅바닥으로 고꾸라져 녹아버린다.



중간에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중간에 있던 눈


중간에 있던 눈은 떨어진 후에도 중간


아래의 눈들이 얼려놓은 땅으로 힘들게 쌓인다.



맨 위에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맨 위에 있던 눈


맨 위에 있던 눈은 떨어진 후에도 맨 위


아래의 눈들이 빚어놓은 푹신한 땅 위로 상처 없이 떨어진다.



사람들은 모두 맨 위에 있는 눈을 보고 아름답다고 한다.


아무런 힘도 들이지 않고 맨 위에서 태어났을 뿐인데


자기들이 전부인 것 마냥 아름답다며 사치스러운 자태를 뽐낸다.



첫날에 내린 진짜 첫눈은


언 바닥에 몸을 내박으며 물의 파편이 되어


지금쯤 하수구로 흘러들어 억울함에 울부짖고 있는 것은 아무도 듣지 않는다.


난 눈이 싫다.


다른 이야기가 궁금하시면

튜브에 '메피스토리'를 검색해 주세요.


재밌게 보셨다면

공감버튼 한번씩 눌러주세요~


http://mafi.co.kr/544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Recent posts